시사 > 전체기사

[포토] 콘퍼런스 참석한 한은 총재


이창용(오른쪽) 한국은행 총재와 토마스 요르단 스위스중앙은행 총재가 3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에서 열린 'BOK 국제콘퍼런스'에 참석했다. 두 사람은 잠재성장률을 유지하는 이론적 금리 수준인 중립금리에 관해 대화를 나눴으며 이 총재는 "금융 안정도 고려해 중립금리를 추정하려 한다"고 말했다. 물가가 안정됐다고 판단해 금리를 급격히 내리면 가계 부채 증가 등 금융 불안을 일으킬 수 있다는 뜻이 담겨 있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