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PASS 모바일 신분증’ 가입자 1000만명 돌파

연합뉴스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는 본인 인증 애플리케이션 ‘PASS(패스)’의 모바일 운전면허 및 주민등록증 확인 서비스 가입자 수가 1000만명을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PASS 모바일 신분증은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재발급 없이 기존 실물 신분증을 PASS 앱에서 촬영하거나 정보를 입력해 사용할 수 있다. 정보통신기술(ICT)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PASS 앱에선 지난 2020년 6월 국내 최초로 모바일 운전면허 확인 서비스가, 2022년 11월부터 주민등록증 모바일 확인 서비스가 제공됐다. 이 신분증은 주민센터, 공직선거 투표장, 국가 자격시험장, 병원 등에서 활용 가능하다. 오는 7월부터는 주요 대학병원 업무 창구와 전국 병·의원 무인 키오스크에서 PASS 모바일 신분증 QR서비스도 제공한다.

조민아 기자 minaj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