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관훈클럽 제주도서 세미나 ‘신 한민족 공동번영’ 주제

관훈클럽(총무 이우탁)은 31일 제주도 서귀포 KAL호텔에서 ‘중진언론인과 학자가 제안하는 신 한민족 공동번영 방안’를 주제로 세미나를 연다. 세미나에서는 김천식 통일연구원장과 이상현 세종연구소장이 주제발표를 하고, 마상윤 한국국제정치학회장 등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