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국내 첫 번역된 고대 이집트 원전

최초의 소설 시누헤 이야기/유성환/휴머니스트



4000년 전 이집트인들의 삶과 욕망, 꿈과 희망을 원형 그대로 엿볼 수 있는 서사 문학의 걸작. 이집트를 떠났다가 돌아온 시누헤라는 귀족의 삶을 다룬 이야기는 서기관들이 파피루스와 석편에 수없이 베끼면서 오늘날 가장 완전한 형태로 남은 작품이다. 이집트학 전공자의 국내 최초 고대 이집트어 원전 번역이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