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항공방위물류 박람회’ 구미코서 열려

페덱스와 항공수출 개시 기념식
TK신공항 활성화에도 기여할 듯

29일 경북 구미시 구미코에서 열린 ‘2024 항공방위물류 박람회’에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2024 항공방위물류 박람회’가 29일 경북 구미코(Gumico)에서 3일 일정으로 개막했다.

경북도와 구미시가 공동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국방부·산업통상자원부·국토교통부·방위사업청·공군이 후원하고 국내 최대 항공우주·방산 전시회인 ‘서울 ADEX’를 개최하는 한국항공우주산업진흥협회(이하 항공우주협회)가 주관한다.

경북도는 개막식 현장에서 세계 최대 특송사인 페덱스와 도내 신선농산물 항공수출 개시 기념식을 가지며 성공적인 박람회 시작을 알렸다.

페덱스는 도내 농산물을 항공특송으로 신속하게 운송하고 지역 수출 농가는 항공운임 할인을 지원받는다. 서비스는 6월부터 개시되며 7월부터 경산 복숭아, 김천 포도, 성주 참외, 고령 딸기 등이 페덱스 항공특송을 이용해 수출된다.

향후 경북도는 페덱스와 협력관계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농산물 항공수출과 해외 판로를 확대하고 대구경북공항이 개항하면 화물노선을 개설하고 이를 강화할 예정이다.

2030년 개항 예정인 대구경북공항 활성화와 지역 산업 발전을 위해 기획돼 올해 2회째를 맞은 이번 행사는 지난해 대비 확대된 규모로 100여개 기업이 전시 부스 상담회 등에 참여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기업 전시관, 방산·물류 세미나, 절충교역 연계 수출상담 및 기업지원 컨설팅, 관련 대학 체험행사 등이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한화시스템, LIG넥스원, 도레이첨단소재, 한국항공서비스(KAEMS), 엠브레어(브라질),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남방항공(중국), STX에어로서비스, UPS, FedEx, 순펑(SF익스프레스, 중국), 휴니드테크놀러지스 등 각 분야 선도기업이 참가한다.

방위사업청, 코트라방산물자교역지원센터, 한국통합물류협회 등 관련 기관도 참여해 산업 발전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또 절충교역 수출상담회에는 에어버스, 보잉, IAI, SAFRAN, GE Aerospace, BELL 등 10여개의 글로벌 항공우주 기업이 참여해 국내기업과 일대일 상담을 진행한다.

구미=김재산 기자 jskimkb@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