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처우 의혹 의식했나… 中 “푸바오 내달 대중과 만날 것”

목줄 착용 의혹이 제기된 푸바오 사진. 오른쪽은 중국 SNS에 올라온 푸바오 관련 게시물들. 중국 SNS 캡처

한국에서 중국으로 떠난 자이언트 판다 ‘푸바오’가 다음 달 대중에 공개된다. 중국 관영 CCTV는 27일 “푸바오가 지난 4일 워룽중화자이언트판다원 선수핑기지 생육원으로 옮겨져 양호하게 적응하고 있다”며 “6월에 대중과 만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 보도는 최근 푸바오가 열악한 대우를 받고 있다는 의혹에 관한 대응으로 해석된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1021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