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신발로 스타일 살리고 기능성 더한 ‘발편한’ 시리즈

삼성물산 패션부문

삼성물산 패션부문 제공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빈폴액세서리 캐주얼과 오피스룩에 두루 활용할수 있는 신발과 양말인 ‘발편한’ 시리즈를 선보였다. 빈폴액세서리에서 꾸준히 잘 팔리는 남성, 여성 신발을 중심으로 스타일은 살리면서 기능성을 한단계 높인 시리즈다.

매 시즌 사랑받고 있는 남성 어반 스니커즈와 브랜드 상징 페니파싱 자전거의 바퀴 일부를 패턴 모양으로 활용해 디자인한 레트로 컵솔 스니커즈에 기능성을 더했다. 딱딱한 중창을 라텍스 작업으로 쿠셔닝했고, 깔창은 쿠션감과 습도 조절에 용이한 오솔라이트 소재로 변경해 통기성과 착화감을 개선했다. 슈즈 내부 안감은 땀 흡수와 열 배출에 특화된 캠브렐라 소재로 바꿔 통기성을 높였다. 클래식 메리제인, 토오픈 뮬, 버클 스트랩 샌들 등 여성 슈즈에는 고탄성 스펀지 인솔을 추가했다. 오래 신어도 발의 편안함은 유지하면서 피로도는 줄일 수 있도록 신경 썼다. 밑창에는 아가일 패턴 논슬립 기능으로 미끄러짐을 최소화했다.

슈즈의 편안함을 높이기 위해 양말을 세트로 구성했다. 부드럽고 신축성이 좋은 코마 원사 소재와 함께 발바닥에는 부드럽고 뽀송한 테리 소재를 사용해 도톰하고 푹신하다. 발목 부분은 립조직을 제거해 조이지 않고, 봉제선이 없는 심리스 토 기법을 적용해 발가락 부분에 거슬리는 부분 없이 편안하다. 바닥 도톰 쿠션 장목·중목·스니커즈 양말, 메쉬 바닥 도톰 쿠션 중목·스니커즈 양말로 구성했다.

발편한 시리즈는 삼성물산 패션부문의 패션·라이프스타일 전문몰 SSF샵과 빈폴 주요 매장에서 판매된다. 이상우 빈폴액세서리 팀장은 “신발이 스타일리시하면서도 오래 신을 수 있게 편안하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발편한 시리즈를 새롭게 내놓게 됐다”며 “발편한 슈즈와 함께 양말을 함께 착용한다면 발편한 시리즈의 편안함과 안정감의 진가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