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에쓰오일, 마포 지역 장애인들과 벽화 그리기


에쓰오일은 지난 18일 서울 마포구 아동 생활시설 삼동보이스타운에서 임직원들과 벽화 그리기 자원봉사 활동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1952년 설립된 삼동보이스타운의 환경 개선을 위해 계단, 지하 1층 식당 입구 등에 캐릭터와 자연 이미지를 그렸다. 벽화 봉사에는 에쓰오일 임직원뿐 아니라 마포 지역에 사는 장애인 10명도 참여했다.

에쓰오일은 지난달 친환경 페인트 업체 이유씨엔씨와 함께 삼동보이스타운에 복지시설 환경 개선 후원금 50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에쓰오일은 지난해 이유씨엔씨와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회사의 핵심 가치 중 하나인 나눔을 지역사회에서 실천할 기회를 갖게 돼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황민혁 기자 okjs@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