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B2B 공략 나섰다

디에이치프라프티원과 MOU 체결


삼성전자는 신제품 ‘비스포크 인공지능(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사진)’을 ㈜디에이치프라프티원에 공급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디에이치프라프티원은 주상복합아파트 그란츠리버파크 시행사다.

삼성전자는 AI 기능을 강화한 가전을 앞세워 기업간거래(B2B)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첫 수주를 시작으로 고급 빌라, 타운 하우스, 시니어 타운 등 B2B 시장에 신형 시스템에어컨 라인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비스포크 AI 콤보, 비스포크 AI 스팀, Neo QLED 8K TV 등 AI 가전으로 아파트, 오피스텔, 상업·교육시설, 전시장 등의 시장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비스포크 AI 무풍 시스템에어컨 인피니트 라인은 사람의 움직임을 감지하는 레이더 센서를 탑재하는 등 AI 기능이 강화됐다. 레이더 센서는 사용자가 없다고 판단하면 절전 운전으로 자동 전환해 불필요한 에너지 소비를 줄일 수 있다. 오치오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삼성만의 차별화된 AI 기술을 보다 많은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며 ‘AI 가전=삼성’ 이라는 공식을 B2B 시장 생태계로까지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택 기자 ptyx@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