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설화수’ 비전·성과 담은 지속가능보고서 발간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제공

글로벌 럭셔리 스킨케어 브랜드 설화수가 2023년 지속가능보고서를 발간했다. 아모레퍼시픽 브랜드 중에서 단독으로 지속가능보고서를 선보인 것은 설화수가 처음이다. 보고서에는 인삼과학, 환경, 문화의 3가지 측면에서 설화수의 정체성과 지속가능 비전 및 성과를 담아냈다.

인삼과학 챕터에서는 ‘먹는 인삼’을 넘어 ‘뷰티 인삼’의 새로운 지평을 연 설화수의 인삼 스토리를 총체적으로 다뤘다.

설화수는 1960년대부터 60년 동안 인삼 연구에 매진해 왔다. ‘인삼의 원물 보전과 세계화’, ‘인삼 연구를 통한 기술 혁신’, ‘지속가능한 원재료 소싱’이라는 목표로 지속가능성을 실현 중이다. 엄선된 인삼 원물은 ‘바이오 컨버전’, ‘데이터 마이닝’ 등 첨단 기술을 통해 세대를 초월한 제품으로 재탄생하고 있다.

환경 챕터는 대자연을 향한 존경의 마음과 책임 의식을 담았다. 설화수는 제품의 생산부터 폐기까지 모든 과정에서 ‘환경발자국’을 최소화하고자 한다. 설화수는 2030년까지 플라스틱 사용량을 2021년 대비 15% 감축하고 재활용 소재를 30%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설화수의 모든 제품이 생산되는 아모레퍼시픽 오산 뷰티파크는 2022년부터 100%의 재생 전력으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문화 챕터에선 예술과 헤리티지에 대한 존중을 바탕으로 전통문화의 가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고 있는 설화수의 소명을 확인할 수 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