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캠페인 통해 소방관과 가족에 지속적 후원

에쓰오일

에쓰오일 제공

에쓰오일은 2006년 시작한 소방영웅지킴이 캠페인을 통해 올해까지 19년간 3000여명의 소방관과 가족들에게 약 100억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소방영웅지킴이 캠페인은 힘든 근무 여건 속에서도 각종 재난 상황에서 시민들을 지키는 소방관을 위로하고 지지를 보내자는 활동이다. 전달된 후원금은 공무 중 부상 소방관 치료비, 순직 소방관 유자녀 학자금, 소방영웅 시상금 등으로 사용됐다.

에쓰오일은 지난 19일에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소방영웅지킴이 후원금으로 5억6000만원을 기부했다. 이날은 후원금 전달식과 함께 특별한 이벤트가 진행됐다. 소방청이 알 히즈아지 에쓰오일 최고경영자(CEO)를 명예 소방관으로 위촉한 것이다. 소방영웅지킴이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온 데 대한 감사의 표시다. 알 히즈아지 CEO는 “에쓰오일은 사회를 위해 베푸신 소방관들의 희생과 용기를 항상 잊지 않고, 그분들을 자랑스럽게 여기고 있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도 소방영웅지킴이 후원을 지속해 힘든 근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시민들을 지켜주는 소방관분들을 응원하고 소방안전과 각종 위험물 시설 안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에쓰오일은 주변의 ‘진정한 영웅’을 격려해 밝은 사회를 만드는 활동에 힘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나눔과 상생이라는 경영철학을 일관성 있게 실천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