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바샤커피’ 롯데백화점몰에서 만난다


롯데백화점몰에서 모로코 커피 브랜드 ‘바샤커피’를 만나볼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22일 자사 온라인몰에 ‘바샤커피’ 전용 브랜드관을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대표 상품은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바샤커피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한 드립백이다. 맛과 향에 따라 다양한 컬러의 케이스에 담은 ‘노마드 컬렉션’은 취향에 따라 원두 홀빈과 분쇄한 그라운드빈 중 선택할 수 있다. 밀폐보관이 가능한 틴 케이스에 담은 ‘오토그래프 컬렉션’은 실용적이고 고급스러워 선물용으로 적합하다.

오픈 기념 프로모션으로 10만원 이상 구매 고객 250명에게는 토트백을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또 오는 28일까지 구매금액의 최대 5%를 엘포인트(L.POINT)로 적립해준다.

롯데백화점은 상품 종류를 늘리는 방향으로 온라인 사업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오프라인 매장은 7월 오픈 예정인 서울 강남구 청담동 1호 매장을 시작으로 추가 출점을 검토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지난해 9월 ‘바샤커피’의 국내 프랜차이즈 및 유통권 단독 계약을 체결했다. 이주현 롯데백화점 콘텐츠부문장은 “오랜 역사와 장인 정신이 깃든 모로코 헤리티지 브랜드 바샤커피는 롯데백화점의 막강한 콘텐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