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카카오엔터, K팝 글로벌 확장 나선다… 美 빌보드와 파트너십

K팝 아티스트 글로벌 마케팅 추진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미국 빌보드와 손잡고 K팝 시장 확대에 나선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K팝의 글로벌 영향력을 키우기 위해 빌보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빌보드 본사가 K팝과 관련해 공식적으로 업무 협약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장윤중 카카오엔터 공동대표는 전날 마이크 반 빌보드 사장, 김유나 빌보드코리아 발행인과 만나 다각도의 협력 체계를 구축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카카오엔터와 빌보드는 앞으로 K팝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활동에 대한 전방위적 마케팅과 프로모션을 함께 추진하게 된다. 카카오엔터의 음악 지적재산(IP) 기획·제작·유통 역량과 빌보드가 보유한 데이터 및 미디어 영향력을 결합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선보인다. 빌보드는 오는 6월 빌보드코리아를 론칭해 세계 음악 시장에서 영향력 확대에 나선다.

카카오엔터는 북미 법인을 중심으로 체계적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구축하고 아티스트들의 글로벌 활동을 돕는다. 카카오엔터 산하 레이블 소속 아티스트는 물론 탁월한 재능을 갖춘 국내 다양한 아티스트들에게 글로벌 활동 기회를 확대 지원할 예정이다.

장 공동대표는 “세계 음악산업에 강력한 영향력을 가진 빌보드, 빌보드코리아와의 파트너십은 글로벌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는 K팝과 K엔터테인먼트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K팝의 독보적 경쟁력을 글로벌 시장에 입증하며 K팝 산업의 저변 확대와 균형 있는 성장을 위해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