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오뱅 국내 최초 바이오 디젤 공장 가동


HD현대오일뱅크는 연산 13만t 규모의 바이오 디젤 전용 공장 상업 가동을 시작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산공장 내 1만2000평 규모의 바이오 디젤 공장에서 생산하는 바이오 디젤은 동·식물성 기름 등을 원료로 한다. 석유 기반 연료와 성상이 유사하고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크다.

이 공장은 국내 최초로 고온 고압 조건에서 촉매 없이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초임계 공정을 도입한 바이오 디젤 공장이라는 특징이 있다. 식용 원료인 대두유와 팜유는 물론 팜 잔사유와 같이 산도가 높아 처리가 까다로운 비식용 원료도 투입이 가능해 식량 자원 의존도를 낮출 수 있다.

주영민 HD현대오일뱅크 대표이사는 “바이오 디젤 공장 준공을 시작으로 바이오 항공유, 선박유 생산의 초석을 다졌다”고 말했다.

김혜원 기자 ki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