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우파적 시각으로 본 젠더·인종 논쟁

군중의 광기/더글러스 머리/열린책들



관대한 이민 정책이 유럽을 위협한다는 주장을 담은 ‘유럽의 죽음’을 썼던 영국 저널리스트가 이번에는 진보주의에서 유행하는 정치적 올바름 운동, 페미니즘, 정체성 정치 등을 신랄하게 비판한다. “지금 우리는 믿기 어려운 것들을 믿으라고 요구받고, 대다수가 강하게 반감을 느끼는 일들에 반대하지 말라는 말을 듣는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