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출근길 정체 빚은 투신 소동


서울 용산구 한강대교 아치 위에서 17일 신원미상의 남성이 현수막을 걸고 투신 소동을 벌이고 있다. 이 소동으로 한강대교 북단 교차로에서 남단 교차로까지 2개 차로가 통제돼 출근길 차량 정체가 빚어졌다.

최현규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