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 전체

[오늘의 QT] 쉴 만한 물가


그가 나를 푸른 풀밭에 누이시며 쉴 만한 물 가로 인도하시는도다.(시 23:2)

He makes me lie down in green pastures, he leads me beside quiet waters.(Psalms 23:2)

풀밭에 해당하는 ‘네오트’라는 히브리어는 ‘거처’를 의미합니다. 푸른 풀밭은 단순한 녹지대를 의미하는 게 아닙니다. 사막과 같은 뜨거운 햇볕이 내리쬐는 곳이라 할지라도 양들이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거처입니다. ‘쉴 만한’에 해당하는 ‘메누호트’라는 히브리어는 ‘잔잔한’이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목자는 양들을 급류가 흐르는 물가로 인도하지 않습니다. 물을 마시기 어려울 뿐 아니라 자칫 양들이 급류에 휩쓸려 갈 수도 있기에 좋은 목자는 양들이 마시기에 잔잔한 물가로 인도합니다. 그렇게 인도를 받은 양들은 편안하게 먹고 마시며 눕습니다. 아무도 놀라게 할 자가 없습니다.(사 17:2)

우리 하나님은 바로 이런 분이십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사막과 같은 인생길에서 푸른 초장과 쉴 만한 물가로 인도하십니다. 우리는 그의 보호 속에서 편안히 누우며 먹고 마십니다. 우리의 목자 되신 예수님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그러므로 염려하여 이르기를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무엇을 입을까 하지 말라 이는 다 이방인들이 구하는 것이라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이 모든 것이 너희에게 있어야 할 줄을 아시느니라.”(마 6:31~32)

백두용 목사(울산 느낌이있는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