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피아니스트 가주연, 스페인 프레미오 하엔 콩쿠르 우승


피아니스트 가주연(29·사진)이 지난 13일(현지시간) 스페인 하엔에서 폐막한 제65회 프레미오 하엔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1953년 설립된 프레미오 하엔 콩쿠르는 스페인에서 열리는 국제 음악 콩쿠르 중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닌 대회로 만 31세 이하의 젊은 피아니스트를 대상으로 매년 개최된다.

가주연은 “관객들과 후회 없이 음악을 나누는 것을 목표로 매 순간 최선을 다했고, 경연마다 순수하게 음악에만 집중하는 값진 경험을 할 수 있었다”라며 “이미 충분히 행복한 시간이었는데, 좋은 결과까지 받게 돼 감사하고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가주연은 예원학교와 연세대학교를 거쳐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모차르테움 국립음대 석사과정을 졸업한 후 전문연주자과정을 수학 중이다.

장지영 선임기자 jy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