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이호테우에 ‘신라스테이’… 5월 오픈

설립 10주년 레저형 플러스 선봬


호텔신라가 회사 설립 10주년을 맞아 레저형 호텔인 ‘신라스테이 플러스’(사진)를 제주에 연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오픈하는 신라스테이는 제주 이호테우 해변 인근에 위치해 ‘오션 뷰’ 객실을 갖췄다. 오픈 예정일은 다음 달 16일이다. 신라스테이 플러스는 신라스테이가 레저 시장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선보이는 레저형 호텔 브랜드다. 기존 신라스테이보다 넓고 다양한 타입의 객실과 레저를 위한 부대시설, 아웃도어 풀·사이드 바 등 휴양과 레저를 위한 시설을 강화했다.

이호테우 해변은 제주도 해수욕장 중 여행객이 가장 많이 방문하는 해변 중 하나다. 신라스테이 플러스는 주변 현무암 해변 경관과 어우러지도록 파도 형상을 건물 디자인으로 채택했다. 제주 공항에서 차량으로 약 17분 거리로, 대중교통을 통한 접근성이 좋다. 박상오 신라스테이 대표는 “신라스테이 설립 10주년을 맞아 레저형 호텔인 신라스테이 플러스를 선보인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