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AI 활용 실험과 창조의 공간 ‘워크샵’ 오픈

SPC그룹

SPC그룹 제공

SPC 배스킨라빈스는 인공기술(AI)을 포함해 차세대 제품 연구개발(R&D) 역량을 선보이는 실험과 창조의 공간 ‘워크샵 바이 배스킨라빈스’(워크샵)를 오픈했다.

워크샵은 배스킨라빈스 본사 사옥인 서울 강남구 SPC2023 1층에 면적 330㎡, 약 100석 규모다.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배스킨라빈스 기술력의 정수가 담긴 직제조 제품은 물론 본사 기획자와 연구원들의 실험적이고 혁신적인 제품들을 가장 먼저 선보이는 곳”이라며 “소비자 반응을 확인하고 의견을 청취해 가맹점 확대 적용을 테스트하는 등 R&D 센터로서의 기능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곳에서는 생성형 AI(인공지능) 챗GPT를 활용한 차세대 상품 개발 모델 ‘배스킨라빈스 AI NPD 시스템’을 최초로 시범 운영한다. AI가 신제품 아이디어를 구상하고 제품 비주얼까지 그려낸다고 한다. 배스킨라빈스는 워크샵 매장에서만 접할 수 있는 제품군으로서 딥러닝 기술 기반 AI를 접목한 신제품 ‘딥 플레이버’를 매달 선보이고 소비자 반응을 확인하며 기술 혁신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워크샵 매장은 차별화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브랜드 스토리텔러 ‘닥터’를 운영한다. 소비자에게 취향에 맞는 아이스크림 플레이버를 추천하고, 배스킨라빈스 브랜드 스토리를 일대일로 설명해주는 역할을 한다. 상반기 중 닥터와 함께하는 ‘아이스크림 도슨트’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