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비명(비이재명)계 모임인 ‘원칙과 상식’ 소속 의원들이 10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민과 함께 토크쇼’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연동형 비례대표제 유지를 촉구하는 내용의 손팻말을 든 채 구호를 외치고 있다.

이병주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