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서울 시내 한 대형마트를 찾은 고객들이 딸기를 고르고 있다. 딸기는 최근 출하 물량 감소로 가격이 치솟는 중이다. 지난 7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서울 가락시장에서 특등급 딸기 2㎏은 지난해보다 38.8% 오른 5만8035원에 거래됐다.

뉴시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