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삼성물산, 국내 첫 그린수소 인프라 추진

경북 김천에… 하루 0.6t 생산 규모

삼성물산 제공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신재생 에너지만 활용하는 그린수소 생산시설을 국내 최초로 건설한다고 30일 밝혔다.

삼성물산은 경북 김천 태양광발전소와 연계해 100% 신재생 에너지로 하루 0.6t의 그린수소를 생산하고 저장 운송하는 인프라를 구축한다. 신재생 에너지는 전기, 가스 등 에너지를 외부에서 제공받지 않고 직접 에너지를 생산하는 ‘오프그리드’ 태양광 발전 방식으로 조달한다.

내년 12월까지 수전해 설비 등을 완비하고 2025년 1월부터 실제 생산에 나설 계획이다. 생산된 수소는 수소차 충전소를 비롯해 인근 지역 연료전지 발전에 친환경 연료로 활용한다.

삼성물산은 태양광 발전, 에너지 저장, 그린수소 생산시설과 연계 시스템 전체에 대한 설계부터 주요 기자재 구매, 시공까지 모두 총괄한다.

강창욱 기자 kcw@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