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겨자씨] 그래도 하나님은 여전히 통치하신다


세상 속에는 하나님이 정하신 질서가 있지만 때로는 그 질서가 잘못된 것처럼 보일 때도 있습니다. 악인이 성공하고 의인이 패망하는 경우도 있고, 열심히 노력하지만 노력하지 않는 사람이 그 자리를 차지하기도 합니다. 팀 켈러는 그의 저서 ‘오늘을 사는 잠언’을 통해 이런 어려운 시대에도 하나님을 신뢰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줍니다. 잠언은 하나님의 질서가 세상 속에 있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전도서는 그 질서대로 이뤄지지 않고 세상이 왜곡됐다고 폭로합니다. 욥기는 하나님의 질서가 왜곡돼 보이고 인간의 눈으로 이해되지 않지만 그 뒤에 여전히 하나님의 질서가 흐르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내 눈에 보이지 않고 이해되지 않고 부조리해 보이는 세상 속에 살지만, 우리는 그 역사 뒤편에 흐르는 하나님의 질서를 볼 수 있는 눈이 필요합니다. 전도서처럼 부조리해 보이는 세상 속에 있지만, 욥기처럼 하나님의 질서는 숨겨져 있습니다. 우리는 보이지 않아도 여전히 하나님은 선하시고, 하나님의 질서를 이루어 가십니다.

고상섭 목사(그사랑교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문서선교 후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