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 칼럼 > 전체

[포토 카페] 무게로 책 파는 헌책방


서울 양천구에 돼지고기, 소고기처럼 무게를 달아 책을 파는 헌책방이 있습니다. 이곳 특유의 책값 책정 방식이 신기합니다. 그렇지만 책의 내용에 상관없이 무게로 달아 파는 것을 보노라면 책의 가치가 이렇게 떨어졌나 하는 안타까움이 들기도 합니다. 양손 무겁게 책을 구입해도 새 책 한 권 값 정도입니다. 세상에서 가장 저렴한 헌책방이 아닐까 싶습니다.

사진·글=이한형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