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포토] 휠 안에 들어간 장치들


현대차그룹은 28일 서울 중구 명동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열린 '유니휠 테크 데이'에서 차세대 전기차(EV) 구동 기술을 공개했다. 사진은 현대차가 공개한 '유니버설 휠 드라이브 시스템(Universal Wheel Drive System·이하 유니휠)'. 이 시스템은 차량 구동에 필요한 부품을 휠 내부에 통합하는 새로운 시스템이다. 유니휠을 적용하면 휠과 휠 사이 공간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새로운 디자인을 구현하거나 배터리를 추가로 탑재해 주행거리를 늘릴 수 있다. 연합뉴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