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CES 2024서 디지털 헬스 5년 연속 혁신상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 제공

아모레퍼시픽이 개발한 ‘립큐어빔’(Lipcure Beam) 기술이 국제전자제품박람회인 ‘CES 2024’에서 ‘디지털 헬스’ 부문 혁신상을 받았다. 아모레퍼시픽은 이번까지 5년 연속 CES 혁신상을 수상했다.

립큐어빔은 하나의 기기로 입술 진단, 케어, 메이크업이 모두 가능한 신개념 뷰티 테크 디바이스다. 기기 상단에 개인의 입술 상태를 진단할 수 있는 정밀 센서가 내장돼 있다. 측정 결과를 토대로 메이크업 도구를 활용해 최적화된 입술 케어를 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 R&I 센터에서 개발한 빛 감응성 물질을 입술에 바르고 립큐어빔에서 나오는 빛을 쏘이면 천연 비타민의 일종인 리보플래빈의 반응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입술 내부의 콜라겐 섬유를 강화해 주고, 입술 표면에 보습막을 형성해 준다. 입술 노화를 완화해주는 효과도 볼 수 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