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아메리카노 맛

동서식품 / 카누 바리스타

동서식품 제공

동서식품이 캡슐커피 브랜드 ‘맥심 카누 바리스타(Maxim KANU BARISTA)’를 출시했다. 카페 퀄리티의 아메리카노를 즐길 수 있는 ‘카누 바리스타 커피머신’ 카누 바리스타는 간편한 원터치 방식이다.

동서식품이 50여년간 쌓아온 커피 제조 기술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아메리카노의 맛과 용량을 구현했다.

카누 바리스타 커피머신은 ‘카누 바리스타 어반’과 ‘카누 바리스타 브리즈’ 2종으로 전문 바리스타의 커피 추출기술을 그대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추출 전 분쇄 원두가 일정한 밀도로 평평하게 자리 잡도록 원두를 다지는 바리스타의 탬핑 테크닉을 구현하기 위해 특허 받은 ‘트라이앵글 탬핑’(Triangle Tamping) 기술을 적용해 항상 일정한 추출이 가능하고 커피의 향미와 퀄리티를 균일하게 유지해준다. 또 ‘골든 에센스’라고 불리는 18~22%의 황금 수율로 커피를 추출해 이상적인 맛을 이끌어냈다.

카누 바리스타 커피머신은 영국 디자인 회사 레이어(Layer)의 벤자민 휴버트(Benjamin Hubert)가 디자인했다. 레이어는 뱅앤올룹슨, 나이키 등의 세계적인 브랜드와의 협업해 주목받고 있다. 카누 바리스타 전용 캡슐은 소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향미를 조사해 8종을 출시했다. 동서식품은 카누 에스프레소 커피 맛을 더 많은 소비자들이 즐길 수 있도록 다른 기기에 호환되는 캡슐커피를 함께 출시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