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200자 읽기] 대기업 다니다 김치공장으로

김치 공장 블루스/김원재/RHK


제일기획 카피라이터로 일하던 30대 여성이 김치 공장으로 이직했다. 파주의 김치 공장에서 일하며 공장의 일상과 노동자들의 모습을 기록한 것이 이 책이다. 경쾌한 문체로 쓰여진 공장 논픽션이라는 점에서 신선하고 대기업 추종, 중소기업 비하, 외국인 노동자 혐오 등에 맞서는 젊고 단단한 목소리를 발신한다는 점에서 반갑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