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아산 온양온천역에 워케이션 센터 짓는다

충남 아산시 온양온천역. 아산시 제공

충남 아산시 온양온천역에 일하면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워케이션 센터가 들어설 전망이다.

충남도는 행정안전부 주관 ‘2024년 고향올래 공모사업’ 워케이션 분야에 선정돼 국비 10억 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고향올래 공모사업은 체류형 생활인구를 확보해 지역경제 활력을 높이는 사업이다. 두 지역 살이, 로컬유학, 로컬벤처, 워케이션, 은퇴자 마을 조성 등 5개 분야로 구성됐다.

이번 공모에서 선정된 ‘뷰티 온 워케이션 충남 온양’은 온양온천역을 워케이션 센터로 조성하는 사업으로, 워케이션 캡슐과 회의실, 강의실, 컨벤션홀 등 대규모 시설을 구축할 예정이다.

도는 기본·실시설계, 인허가 등의 과정을 거쳐 내년 7월 준공을 목표로 올해 하반기 착공할 방침이다. 센터를 대규모 행사나 관광 연계 프로그램 등에 활용해 생활인구를 끌어들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임성범 도 새마을자치과장은 “온양온천역은 수도권 근로자의 접근 편의성이 높고 온양온천, 온양민속박물관 등 관광시설이 인근에 있어 워케이션 중심지로 발돋움할 잠재력이 있는 지역”이라며 “치유와 휴식의 공간이었던 과거 온양온천의 명성 회복과 생활인구 증가에 따른 원도심 온천·숙박시설 개선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워케이션(휴가지 원격 근무)은 일(work)과 휴가(vacation)의 합성어로 일과 휴식, 관광을 결합한 새로운 삶의 형태다.

도는 민선 8기 역점과제로 충남형 워케이션을 추진 중이며, 지난해 시범사업에 이어 올해 단계별 사업에 나서고 있다.

아산=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