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경기도교육청, 프랑스 등 국외 교육기관에 직원 파견

프랑스 유네스코·싱가포르 AICET 협업


경기도교육청은 교육행정의 세계적 변화에 발맞추기 위해 처음으로 일반직공무원 2명을 국외 교육기관에 파견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파견은 도교육청 소속 일반직공무원의 국제역량 강화를 위해 처음으로 시행하는 지방공무원 인사정책이다. 파견 대상국은 프랑스(유네스코 프랑스 본부)와 싱가포르(인공지능 교육기관 AICET)에 각 1명씩이다.

유네스코 프랑스 본부에는 오는 12월 도교육청·교육부·유네스코가 공동 개최하는 ‘교육의 미래 포럼’ 업무 협력을 위해 김진원 주무관(경기도광명교육지원청 성과팀장)을 파견한다.

유네스코 본부 파견은 도교육청 유네스코 국제교육포럼 담당부서와 유네스코 서울사무소, 프랑스 유네스코 본부, 외교부 유네스코 담당과와 협업을 통해 추진된 성과다.

대상자는 국제사회의 미래지향적인 교육정책 방향 협업, ‘교육의 미래’ 포럼 준비, 유네스코 본부 공적원조개발 사업 등 국제적인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싱가포르 인공지능 에듀테크 기관과는 인공지능 개발협력과 활용을 위해 선발된 직무파견자의 파견 시기를 조율 중이다.

싱가포르 AICET는 교육혁신을 목표로 싱가포르 스마트 디지털 정부 사무국과 싱가포르 교육부에 의해 설립된 교육기관이다. 이번 파견으로 교사의 교수학습 및 학생 자기주도 학습을 지원하는 적응형 학습시스템 개발·보급에 싱가포르 교육기관과 도교육청의 상호 협력을 기대하고 있다.

홍정표 도교육청 인재개발국장은 “이번 국외 교육기관 파견으로 경기 교육행정이 세계 선진 교육과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면서 “빠르게 변화하는 국제 교육환경에 경기도교육청이 주도적으로 대응하고, 우수 역량을 갖춘 공무원이 국제적 전문성을 더욱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