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런: 모험의 탑’, 누적 매출 100억

데브시스터즈 제공

데브시스터즈의 개발 스튜디오 오븐게임즈에서 개발한 ‘쿠키런: 모험의 탑’이 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했다.

5일 데브시스터즈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글로벌 시장에서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쿠키런: 모험의 탑은 현재 2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고 누적 매출 100억원 이상을 기록했다.

이 게임은 앞서 출시 당일 국내 양대 마켓 인기 1위에 오르고 미국과 캐나다, 대만, 태국 등 주요 시장에서 앱스토어 인기 1위를 달성하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최대 매출 지역은 한국과 미국, 대만, 태국 등으로 나타났다.

쿠키런: 모험의 탑의 흥행 요인으로는 ‘쿠키런’의 지식재산권(IP) 파워가 꼽힌다. 쿠키런 프랜차이즈는 243개 지역에서 서비스되고 누적 사용자 2억명의 사랑을 꾸준히 받아왔다. 쿠키런: 모험의 탑은 현재 애플 앱스토어에서 5점 만점에 4.8점을 기록하고 있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