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BNK 유스, ‘블루 2승’으로 T1A 제압

한국e스포츠협회 제공

BNK 유스가 전승 팀 T1을 꺾고 플레이오프 경쟁력을 지켰다.

BNK는 26일 서울 중구 WDG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4 LCK 챌린저스 리그 1라운드 경기에서 T1 아카데미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2대 1로 이겼다.

이번 승리로 3승 2패가 된 BNK는 4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반면 T1은 시즌 첫 패배로 2위를 유지했다.

블루 진영의 강세가 뚜렷한 경기였다. 첫 세트에서 블루를 택한 BNK는 ‘윌러’ 김정현의 탈리야가 라인전 단계에서 활약하며 트리스타나-제리의 성장을 도왔다. 두 딜러의 활약은 32분 상대 넥서스가 파괴될 때까지 뚜렷하게 드러났다.

다음 세트에선 T1의 블루가 이겼다. 이번엔 ‘구원’ 구관모의 녹턴이 팀 승리를 이끌었다. 라인전에서 바텀 싸움 대승을 이끈 그는 이후 안정적으로 오브젝트를 콘트롤했다. BNK는 별다른 저항을 하지 못하고 31분 만에 무릎을 꿇었다.

마지막에 웃은건 BNK다. 블루 진영을 택한 BNK는 아우렐리오 솔-카이사-럼블로 이어지는 막강한 딜러 라인을 우직하게 키우며 경기 내내 상대를 압도했다. 드래곤 버프 4스택을 쌓은 뒤 정비를 마치고 전진하는 BNK를 T1은 막을 재간이 없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