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여수서 갯바위 낚시하던 70대 숨진 채 발견

여수에서 70대 낚시객이 바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5일 여수해경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9분 전남 여수시 삼산면의 한 섬에서 A씨가 바다에 빠져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A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해경은 A씨가 낚시를 하다 갯바위에 소지품만 올려둔 채 사라졌다는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여수=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