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이만규 대구시의회 의장 연임…대구시의회 최초 사례

대구시의회 전경. 대구시의회 제공

이만규 대구시의회 의장이 후반기 의장에 다시 선출됐다. 의장 연임은 지난 1991년 대구시의회 개원 이래 최초다.

대구시의회는 25일 제309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제9대 대구시의회 전반기 의장(중구2)인 이 의장을 후반기 의장으로 다시 선출했다.

재적의원 32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이 의장은 24표를, 김대현 시의원(서구1)은 7표를 얻었다. 기권은 1표였다. 앞서 김대현 시의원은 전례 없는 의장 연임에 반대하며 출마했었다.
대구시의회 의장을 연임한 이만규 시의원. 대구시의회 제공


이 의장은 “후반기에 산적해 있는 현안들을 잘 처리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일 것”이라며 “후반기에도 대구 시민들과 대구시의회를 위해서 분골쇄신하겠다”고 밝혔다.

대구시의회는 이날 제1부의장과 제2부의장에 각각 이재화 시의원(서구2)과 김원규 시의원(달성군2)을 선출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