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종주국 힘 보여준다’ 파리올림픽 태권도 미디어데이

발차기하는 박태준.

훈련하는 이다빈.

박태준과 이다빈이 25일 충북 진천 선수촌에서 열린 ‘2024 파리올림픽 태권도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훈련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이다빈, 김유진, 서건우, 박태준 선수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윤웅 기자 yoonyep@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