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김성우 일산병원 교수,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장 선출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김성우 재활의학과 교수(경기권 공공어린이재활병원장)가 최근 열린 ‘2024년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 학술대회’에서 학회장으로 선출됐다고 25일 밝혔다.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는 국내 소아재활의학을 대표하는 학회로 발달지연이나 뇌성마비, 유전질환 등 발달 과정 혹은 소아 청소년기 각종 질병으로 인한 건강 및 기능의 문제를 해결하고 소아재활 분야 발전 및 장애아동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전문 지식을 증진시키고 연구와 정책 제안에 힘쓰고 있다.

제11대 학회장으로 선출된 김 신임 회장은 그간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 이사장 등 보직을 수행하며 학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회장에 선출됐으며, 앞으로 2년간 회장으로서 소아재활의학 분야의 발전에 기여하게 된다.

김 신임 회장은 “출생율은 감소하고 있으나 고위험 영유아와 장애아동 수는 감소하지 않는 상황에서, 대한소아재활·발달의학회는 소아재활 및 발달 분야의 전문가 단체로서 학술과 연구 활동을 통해 전문성을 더욱 키워가며, 접근 가능한 최고의 재활치료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는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 교수는 일산병원 7·8대 병원장을 역임하며 보험자병원인 일산병원의 발전에 크게 기여한 바 있으며, 국내 최초로 발달지연클리닉을 특화해 운영했다. 현재 경기권 공공어린이재활병원장으로 장애아동의 치료, 교육, 일상생활이 통합적으로 관리되는 환자 및 가족 중심의 포괄적인 어린이재활서비스를 제공하며 소아재활치료분야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