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구미시 노조 게시판에 “시의원이 성희롱” 글…“사실무근” 반박

구미시 청사 전경. 뉴시스

경북 구미시 노동조합 온라인 게시판에 한 시의원이 여성 공무원들을 상대로 여러 차례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폭로 글이 게시됐다. 해당 시의원은 이에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다.

익명의 게시자는 24일 구미시 노조 홈페이지에 ‘왕관의 자만심’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그분은) 오랜 기간 시의회에 있으며 직급 고하를 막론하고 여러 명의 여성 공무원들에게 성적 수치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행동들을 서슴없이 하고 계신다”고 밝혔다.

이어 “악수할 땐 손을 한참 동 잡고 있거나 19금(성적) 농담을 대놓고 하거나 또 사적으로 문자나 전화를 수시로 하기도 한다”고 주장했다.

해당 시의원으로 지목된 A씨는 “후반기 의장단 선거를 앞둔 민감한 시기에 흠을 내는 기사가 올라왔다”며 “평소 팀장 이하와는 말도 잘 섞지 않는다”고 해명했다. 이어 “이번 게시글을 포함해 여러 얘기가 도는데 사실과 무관하다”고 말했다.

구미시 노조 관계자는 “노조 홈페이지는 시청 직원들만 사용할 수 있다”며 “해당 게시글에 대해 사실관계 파악에 나설지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