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 비공개 테스트

그라비티 제공

그라비티가 모바일 힐링 수집형 타이쿤 게임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의 국내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를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는 몬스터들의 섬 원더랜드를 주 무대로 하는 라그나로크 지식재산권(IP) 첫 타이쿤 장르 게임이다. 라그나로크 몬스터들이 과거 아름답고 풍요로웠던 섬의 모습을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한다는 내용이다.

게이머는 총 60종 이상의 귀엽고 아기자기한 라그나로크 몬스터를 수집해 키울 수 있다. 수집한 몬스터를 활용해 건물 제작, 재료 생산, 교류 등 다양한 활동이 가능하다.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 CBT는 이달 20일부터 27일까지 진행한다. CBT 참여 방법은 사전예약 페이지 내 CBT 참여 버튼을 통해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 접속 후 설치 파일을 다운로드하면 플레이할 수 있다.

정인화 그라비티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 사업 PM은 “이상한 나라의 라그나로크는 그래픽부터 콘텐츠까지 라그나로크 지식재산권(IP) 특유의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감성을 통해 지친 일상 속 힐링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밝혔다.

김지윤 기자 merr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