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영진전문대-전남대 달빛강의실 프로그램 성료

달빛강의실 기말고사를 마친 영진전문대 컴퓨터정보계열 학생들이 20일 전남대 AI융합대학 앞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영진전문대 제공

대구 영진전문대학교는 20일 오전 달빛강의실을 마무리하는 기말고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전날 오후에는 전남대학교 AI융합대학 210호에서 수료식을 가졌다. 달빛강의실은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 인공지능사업단(AI COSS)에 참여 중인 대구의 영진전문대와 광주의 전남대학교가 학술교류와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올 1학기 개강한 현지학기제 프로그램이다.

전날 수료식에는 김수형 전남대 인공지능혁신융합대학사업단장(연구부총장), 영진전문대 도한신 산학부총장, 임덕성 컴퓨터정보계열 부장(교수), AI COSS 사업단 산학협력 교수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수료하는 학생들을 축하했다. 또 전남대에서 1학기를 마친 영진전문대 컴퓨터정보계열 2학년생들은 현지학기제 활동에 참가한 소감을 발표하며 전남대 학생들과의 이별의 아쉬움을 달랬다.

영진전문대 AI COSS에 참여 중인 컴퓨터정보계열 2학년생 19명이 지난 2월 전남대 AI융합대학으로 파견을 가면서 달빛강의실이 개강했다. 참가 학생들은 전남대 교수, 영진전문대에서 파견한 지도교수 등이 강의하는 교과목을 한 학기 동안 수강했고 전남대 학생들도 참여해 교류했다.

두 대학교는 이번 달빛강의실 운영을 계기로 상호 협력과 발전을 위한 학술교류와 인적 교류에 더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김수형 전남대 AI COSS사업단장은 “인공지능 사업으로 인연이 돼 개강한 달빛강의실이 두 대학 간 두터운 신뢰와 상호 발전이라는 물꼬를 트게 했다”고 말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