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처방 맘에 안들어”…강남병원 의사 칼로 찌른 환자

입력 : 2024-06-20 05:11/수정 : 2024-06-20 10:23
서울 강남에 있는 병원에서 흉기 난동을 벌인 40대 남성. YTN 보도화면 캡처

약 처방에 불만이 있다는 이유로 의사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병원에서 의사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한 4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1시30분쯤 서초구 서초동의 한 개인병원에서 40대 의사 B씨의 팔을 흉기로 찌른 혐의(살인미수)를 받는다.

병원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병원 환자였던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약 처방에 불만이 있어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