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가평 자라섬 꽃 축제, 13만8000명 방문…전년대비 15%↑

9~10월 가을 꽃 페스타도 개최 예정


경기 가평군은 자라섬에서 열린 ‘2024 자라섬 꽃 페스타’가 누적 방문객 13만8000여명을 기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자라섬 꽃 페스타’는 자라섬 남도 일원에서 지난 5월 25일~6월 16일까지 열렸다. 오는 9~10월 같은 장소에서 또 한차례 가을 꽃 페스타가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축제에는 관람객 13만8046명이 다녀갔으며 지역 농산물은 5억2200만원의 판매 수익을 올렸다. 이는 지난해 봄에 열린 축제에 비해 관람객은 약 1만8000명(15%), 농산물 등 판매액은 2억500만원이 증가한 것이다.

군 관계자는 “올해 봄에 열린 꽃 페스타 운영기간이 23일로 지난해보다 1주일 짧았는데도 불구하고 방문객과 농산물 판매액은 오히려 크게 증가했다”며 “꽃 페스타가 해를 거듭하면서 경기도를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잡고 있다”고 말했다.

2024년 경기관광축제에 선정된 이번 자라섬 꽃 페스타에서는 양귀비, 청유채 밭과 미국정원, 호주정원, 수국정원 등 꽃 테마 정원을 조성했으며 공연·전시·체험 프로그램과 반려동물 놀이터, 농산물 판매부스가 운영돼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축제기간 동안 개막식 및 자라나루 준공식, 가평 천만 관광객 비전 선포식이 진행됐으며, 환경교육 인형극과 한국사진작가협회 가평지부의 사진전, 모범장병 초청 지역 내 주요관광지 투어 등 행사가 함께 열렸다.

서태원 군수는 “이번 자라섬 봄꽃 페스타를 통해 가평을 방문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오는 9월에 열리는 가을꽃 페스타는 더욱 꼼꼼하게 준비해 자라섬 꽃 페스타가 경기도를 넘어 전국을 대표하는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가평=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