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의협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 개최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이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대한의사협회 주도로 일부 병·의원과 대형병원이 집단 휴진에 나선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가 진행됐다. 이날 여의도에서 열린 총궐기대회에는 의대생, 전공의, 교수, 개원의, 봉직의 등 의사 1만2000명(경찰 추산)이 참석했다.

임현택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이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에서 피켓을 들고 있다.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원들이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에서 피켓을 들고 있다.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원들이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에서 피켓을 들고 있다.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원들이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공원에서 열린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총궐기대회'에서 피켓을 들고 있다.

한편 정부는 의협 집단 휴진과 관련해 엄정 대응할 방침이다.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의사들을 상대로 업무개시 명령을 발령하겠다”고 밝혔다.

고우리 인턴기자@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