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광주시의회 의원 4명, 제15회 우수의정대상 받아

강수훈 박필순 심철의 이명노 의원
지역주민 복지증진 앞장.

입력 : 2024-06-18 10:44/수정 : 2024-06-18 10:47

광주시의회는 18일 열린시민홀에서 ‘제15회 우수의정대상’ 시상식을 했다. 강수훈, 박필순, 이명노, 심철의 의원 4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강수훈 의원(의회운영위원장)은 산업건설위원으로 시민안전과 환경문제를 유발하는 정당 불법 현수막 문제를 원만히 해결했다는 평가다.

그는 시도의회운영위원장협의회에 ‘정당 현수막 관리 개선을 위한 옥외광고물법 개정 촉구 건의안’을 제출해 법률 개정을 이뤄냈다.

강 의원은 동네 특성을 고려한 골목 상권을 지속 발굴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디지털 전환 교육을 통해 소상공인 육성 정책을 모색하는 등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필순 의원(기후특별위원장)은 행정자치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시 기후정책을 점검하고 새로운 정책들을 제안했다.

가칭 ‘녹색일자리 육성·지원 패키지조례’를 통해 6개 조례를 제·개정하고 녹색일자리 창출 정책 마련과 사업 추진의 제도적 근거를 마련했다. 의원 연구모임 결과를 행정으로 연결하기 위해 에너지 교통 건축 농업 등을 주제로 수시로 정책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심철의 의원(부의장)은 교육문화위원회 소속이다. 중고 학생들에게 스마트기기 보급과 함께 안정적 무선망 구축을 통해 교육 환경을 구축하는 데 힘썼다. 광주시교육청 자살예방 및 생명존중문화 조성을 위한 조례와 마을버스 지원 조례를 대표발의했다.

이명노 의원(예결위원장)은 환경복지위원으로서 장애인 이동권 문제, 최중증 발달장애인 융합돌봄사업, 외면 받고 있는 근육장애인 문제 등 사회적 약자 권익향상에 앞장서고 있다.

청년들의 대규모 전세사기 보호대책 촉구, 풍암호수 수질개선 방안을 위한 협의체 구성 등 시 집행부가 주민들과 함께 문제를 해결하도록 대안을 제시했다.

우수의정대상을 수상한 의원들은 “광주 발전과 145만 시민의 복리증진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겠다”며 “항상 시민과 소통하면서 의정활동에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우수의정대상’은 전국 시·도의회 의원들이 펼친 우수한 의정활동을 발굴하기 위해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회장 조길연)가 2014년에 제정했다. 이후 능동적 의정활동으로 지역발전에 크게 기여한 의원을 선정해 해마다 상을 주고 있다.

광주=장선욱 기자 swja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