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고려아연 울산공장 또 화재… 인명피해는 없어

고려아연, 이번달에만 두번째

잦은 화재로 도마에 올라


6월 17일 오후 4시 37분 울산 울주군 온산읍 대정리 고려아연 1공장 내 산업용 폐배터리(80t) 보관창고에서 원인미상 화재가 발생해 30분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은 인력 70명, 장비 26대 등을 동원해 오후 5시 10분- 진화 완료했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 당국은 정확한 화재 경위와 재산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고려아연은 지난 7일에도 3공장 컴프레셔실 산소 압축기에서 불이 나 전선과 컴프레셔, 건물 외벽 등 태우고 50분 만에 진화됐다.

고려아연 울산공장의 화재 발생은 이번달에만 두번째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