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김병민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 서울시 정무부시장 내정

서울시는 민선 8기 후반기 시의 대외협력 업무를 총괄할 정무부시장에 김병민(42)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을 내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민선 8기 후반기 시의 대외협력 업무를 총괄할 정무부시장에 김병민(42)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을 내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정무부시장은 시장이 임명하는 차관급 정무직 공무원으로,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 및 언론·정당과 시의 업무를 협의하고 조정하는 직위다.

김 내정자는 지난해 국민의힘 최고위원, 2022년 제20대 대통령 선거 당시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대변인을 지냈다. 시는 김 내정자가 언론 대응에 정통하며 서민과의 소통 능력이 강점으로 꼽힌다고 설명했다.

김 내정자는 인사 검증 절차가 완료되는 대로 다음 달 1일 자로 임명될 예정이다.

김용헌 기자 yong@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