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잠하더니… “인천 고교 교사 죽이겠다” 또 칼부림 예고

국민일보 자료 사진

인천 모 고등학교 교사를 살해하고 칼부림하겠다는 글이 인터넷에 올라와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7일 인천 부평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30분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런 내용의 칼부림 예고가 올라왔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아직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해당 글 작성자는 ‘인천 모 고등학교에서 칼부림하겠다’고 적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오전 8시30분에도 해당 커뮤니티에 같은 고등학교 교사 A씨를 살해하겠다는 게시글이 올라왔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경찰은 해당 게시글 2건의 인터넷 프로토콜(IP)이 같다는 점을 고려해 작성자가 동일할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용의자 추적에 나섰다. 경찰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오전 중 해당 학교를 점검했으나 특이 사항은 없었다”면서 “범행 대상으로 지목된 A씨를 보호 조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진욱 기자 real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