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포항시 해수욕장 7곳 내달 6일 개장…8월 18일까지 운영

포항 구룡포해수욕장 전경. 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내달 6일부터 8월 18일까지 44일간 해수욕장 7곳을 개장한다고 17일 밝혔다.

올해는 신창 해수욕장을 추가로 지정해 영일대·구룡포·도구·칠포·월포·화진 해수욕장 등 7곳을 운영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시는 지역경제 분위기 등을 고려해 파라솔, 평상대여 등 기타 시설 사용요금을 지난해와 같이 협정 요금화했다.

지난해부터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의 방출로 해수 방사능 오염에 대한 우려가 커짐에 따라 해수 방사능 분석을 세계보건기구가 정하고 있는 먹는 물 기준보다 100배 강화된 수준으로 관리한다.

또 해수온 상승에 따른 상어 출몰에 대비해 각 해수욕장에 상어퇴치 망을 설치해 안전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해수욕장 운영기간 동안 화장실, 샤워장 등 편의 시설 청소 상태를 집중 점검하고 물놀이객을 위한 안전요원을 주야 3교대로 운영할 예정이다.

장상길 포항시 부시장은 “안전하고 편하게 해수욕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고 해변축제, 볼거리, 먹거리 등과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포항=안창한 기자 changh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