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예산군, 예당저수지 수변공원·딴산에 ‘생활환경 숲’ 조성

예당저수지 생활환경 숲 조성 예정지. 예산군 제공

충남 예산군은 17일 대흥면 예당저수지 수변공원과 딴산 일원에 8억8800만원을 투입해 생활환경 숲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수변공원은 2019년 조성된 이후 수목 고사와 생장 불량 등으로 보완과 재정비 등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군은 한국농어촌공사와 토지 이용 협의를 거쳐 지난 4월 실시설계용역을 거쳐, 오는 11월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호습성 교목과 관목, 초화류 식재, 편의시설 설치 등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는 데 역점을 두고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암석원과 억새원, 딴산 내 꽃동산을 새롭게 조성해 볼거리를 강화하고 체험·학습의 공간을 마련할 방침이다.

최재구 예산군수는 “수변공원과 딴산이 예당저수지 관광벨트를 확장시키는 공간이자 쾌적한 녹지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예산=김성준 기자 ks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