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 전체기사

HD현대오일뱅크, 국내 최초로 지속가능항공유 수출…日 ANA항공 비행

지속가능 항공유 초도 생산 수출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 HD현대오일뱅크 제공

HD현대오일뱅크가 국내 최초로 지속가능항공유(Sustainable Aviation Fuel·SAF)를 수출한다고 16일 밝혔다. HD현대오일뱅크가 생산한 SAF는 일본 트레이딩 회사 마루베니에 공급하며 일본 ANA항공(전일본공수) 연료로 쓰이게 된다. 일본이 한국산 SAF를 수입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SAF는 화석연료가 아닌 폐식용유 등 바이오 기반 원료로 생산하는 친환경 연료다. 항공업계에서는 SAF를 탄소 감축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방법으로 보고 있다. 이번 제품은 HD현대오일뱅크의 기존 정유 설비에 석유 기반 원료와 동식물성 바이오 원료를 함께 투입하는 ‘코프로세싱’ 방식을 통해 생산됐다.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탄소 배출 감축 목표에 따라 글로벌 시장에서 SAF의 수요는 증가할 전망이다. 일본 정부도 2030년까지 항공유 수요의 10%를 SAF로 대체하겠다는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박진혁 HD현대오일뱅크 글로벌사업본부 상무는 “글로벌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적극적인 수출로 세계 SAF 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하겠다”며 “바이오 납사와 바이오 경유 등 코프로세싱 방식의 바이오 연료 수출도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백재연 기자 energ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수집,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X 페이스북 카카오톡